로그인정보 입력 영역
  • 다운로드
  • 뷰어사용안내
  • 자료대출안내
  • 모바일이용안내

새로나온 책

공지사항

  • 등록된 게시글이 없습니다.
더보기

컨텐츠상세보기

나는 언제나 말하고 있었어
나는 언제나 말하고 있었어
  • 저자<문경민> 글/<레지나> 그림
  • 출판사개암나무
  • 출판일2021-05-24
  • 등록일2021-07-20
보유 3, 대출 0, 예약 0, 누적대출 13, 누적예약 0

책소개

말하지 못하는 소녀의 커다란 외침! 
“나는 언제나 말하고 있었어!”


어릴 적 사고로 부모님을 잃고 할아버지와 단 둘이 사는 혜나는 학교에서 가장 똑똑합니다. 할아버지가 데려온 새들을 잘 관리하고, 동물과 마음으로 대화할 수 있는 신비한 초능력도 지니고 있지요. 어느 날, 할아버지가 혜나의 아빠가 키우던 앵무새 ‘와루’를 집에 데려옵니다. 와루가 집에 온 이후로 평온했던 혜나의 일상이 바뀝니다. 자신과 대화를 나눴던 동물들이 의사소통 능력을 잃고 혜나의 곁을 하나둘 떠나고 만 것이지요. 혜나는 이 문제를 해결하기 위해 와루를 찾고, 와루는 혜나에게 잃어버린 과거의 기억을 되찾아야 한다고 말합니다. 혜나는 과연 어떤 기억을 찾게 될까요? 혜나는 동물들과 대화하는 신비한 능력을 되찾을 수 있을까요?

『나는 언제나 말하고 있었어』는 기억상실과 함묵증에 걸린 소녀 혜나가 어릴 적 사고로 인한 트라우마를 극복해 나가는 과정을 통해, 내면의 상처를 마주하고 보듬을 수 있는 용기를 전해 줍니다. 또한 가족 간의 용서와 화해를 통해 진정한 소통과 사랑의 의미를 일깨웁니다. 소통의 단절이 점점 심해지는 요즘, 『나는 언제나 말하고 있었어』를 읽으며 스스로를 보듬고 위로할 수 있는 용기를 북돋우고, 타인의 아픔에 공감할 수 있는 마음가짐을 일깨워 보세요. 또한 진정한 소통과 사랑의 의미가 무엇인지를 되새겨 보시길 바랍니다.

목차

난감한 첫날 ...6쪽
혜나 크림빵 ...14쪽
해골 괴물과 콜 벨 ...24쪽
파란 대문 집 건우 ...32쪽
웅우르와 나 ...40쪽
팜 코카투, 와루 ...50쪽
건방진 새 ...58쪽
누디의 말 ...70쪽
정도현 선생님 ...82쪽
어쩌다 가정 방문 ...92쪽
가샥코의 말 ...102쪽
와루의 말 ...112쪽
안녕, 웅우르 ...120쪽
침묵 소녀 ...132쪽
엄마가 보낸 새 ...142쪽
7년의 기억 ...154쪽
할아버지와 나 ...162쪽
스케치북 ...172쪽
태풍 오는 밤 ...182쪽
와루의 방문 ...192쪽
마지막 밤 ...202쪽
시작하는 말들 ...210쪽